?>
스포츠뉴스

기성룡, 이강인 손흥민 줄긋기에 " 내가 딱히 할말은 없다 "

컨텐츠 정보

본문

79e4445f6738cfc7632997005f49dd97d37727b8xjot.png

 

기성용은 최근 손흥민과 이강인을 중심으로 한 축구 대표팀 내분과 관련된 질문에 대해 "대표팀 질문은 안 받겠습니다"라며 강력한 입장을 보였습니다. MBC 유튜브 채널 '엠빅뉴스'에서 공개된 일본 가고시마에서의 김기동 감독과의 인터뷰에서 이와 관련한 내용이 나왔습니다.

 

김기동 감독에게는 최근 클린스만 감독의 경질 사태에 대한 질문이 나왔습니다. 김 감독은 "대표팀 감독에 대해선 전혀 생각해본 적이 없다"며 "언론을 통해서 접하긴 했다. 단장님도 한 번 전화가 왔다. '저는 뭐 들을 것도 없고 생각도 없다'고 했다"고 답했습니다. 또한 "뭐 들은 게 있으면 단장님께 말씀을 드리겠다. 일단은 팀에 집중할 것이다. 어쨌든 한국 정서를 좀 아는 감독이 필요하다는 생각이 든다"고 덧붙였습니다.

 

그 다음에 등장한 기성용에게는 최근 손흥민과 이강인 간의 내분과 관련한 질문이 던져졌습니다. 기성용은 "대표팀 질문은 안 받겠습니다"라며 분명한 입장을 밝혔고, 취재진의 "그럼 선배로서 한마디만 부탁드린다"는 요청에도 "아니다. 제가 할 얘기는 없는 것 같다"라고 강조했습니다.

 

기성용의 강력한 입장에 누리꾼들은 "진정 묵직해졌다" "기가 센 게 느껴진다" "성숙해진 모습이 보기 좋다" 등의 긍정적인 반응을 보이며 그의 단호한 태도를 지지했습니다.

관련자료

댓글 0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전체 422 / 1 페이지
RSS
공지
NEWS
리뷰맨

0
회원등급:

게스트

레벨 1
0 (0%)
보유포인트
  • 쪽지함
  • 알림관리
  • 스크랩함
  • 정보수정
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.
회원가입일
1970-01-01 (19831일째)
최종접속일